• 최종편집 2021-06-23(목)

인천에서 울리는 상하이 옛노래

- 인천개항장 근대음악쌀롱 2편 개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URL
기사입력 : 2021.06.02 08: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문화가있는날.jpg


인천 중구가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인천에서 울리는 상하이 옛노래’를 공연으로 준비해  주민들이 온라인으로 시청할 수 있도록 했다. 중구는 코로나19로 지친 당신께 다가가는 2021 문화가 있는 날 ‘인천개항장 근대음악쌀롱 방구석 토크 공연 시즌 2’로 이번 공연을 준비했다. 

 

문화가 있는 날은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달 마지막 주간에 다양한 문화 혜택을 제공하는 날이다. 중구는 근대음악과 함께 다양한 예술분야 전문 연사의 강연이 곁들여진 렉쳐 콘서트 형식의 ‘인천개항장 근대음악쌀롱’총 6편의 공연을 추진 중이다.

지난 5월 1일에는 100년 전 개항장의 음악과 당시 세태를 느낄 수 있는‘만요와 함께 춤을’주제의 제 1편 공연을 유튜브를 통해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 선보일 두 번째 공연 역시 코로나19로 인해 5월 29일 중구문화회관에서 무관중 온라인 녹화로 진행 후 중구TV와 중구문화원 유튜브를 통해 선보일 계획이다.

‘상하이 라오거(上海老歌)’는 상하이에 뿌리를 둔 옛 노래로 1930~40년대 상하이에서 유행한 대중가요로 당대의 시대곡으로 울고 웃었던 상하이를 만나 볼 수 있는 음악이다.

 

생활동아리 해송중학교 교사 그룹사운드의 버스킹 사전 공연을 시작으로 중국인 음악가 주축으로 만들어진 그룹사운드‘상하이탄 대중가요 악단’의 본 공연으로 구성된다. 또 상명대 글로벌인문학부 최명숙 교수가 연사로 나서 상하이 옛노래 5곡의 강연이 곁들어져 풍부한 렉처콘서트도 진행 예정이다. 

 

곡명으로는 임은 언제 다시 오시려나, 천애가녀, 밝은 달에 천리멀리 그리움을 전하네, 장미 장미 사랑해, 야래향으로 문화가 있는 날 블로그 (https://blog.naver.com/modern_musicc)와 전용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EyDnj2LYQ8g0SB2TzuYyXg),

중구TV (https://www.youtube.com/user/icjgtv)를 통해 6월 7일부터 시청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은 혹서기 7월 말을 제외하고 5월~10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마다 정기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7월 3일에 시작하는 3회차부터는 인천역 항미단길 예술단체와 함께 진행하는 아트 프리마켓 체험행사와 야외 관람을 병행해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천에서 울리는 상하이 옛노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