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URL
기사입력 : 2024.06.05 0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소상공회.jpeg

 

인천 중구 소상공인연합회와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지역사회 발전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손을 잡았다.

중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와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지난 3일 중구 제2청사에서 이 같은 내용의 ‘지역 상생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양 측은 ‘환경·사회·투명경영(ESG)’ 실현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협약으로 기후변화 대응과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기획·실행할 계획이다.

협약에 따라 현대백화점면세점은 물류 입고 시 발생하는 나무 팔레트를 재활용(업사이클링, Upcycling)해 인테리어 물품으로 제작한 후, 관내 소상공인에게 기증하기로 했다.

 

또한 영종지역 해변의 조개껍데기와 유리 조각 등의 표류물을 주워 재활용하는 ‘비치코밍 봉사활동’을 협업해 진행하는 등 지역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다양한 협력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신인수 회장은 “소상공인들이 안정적으로 사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협회의 목표”라며 “현대백화점면세점과의 협력이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구 소상공인연합회·현대백화점 면세점, ‘지역 상생’ 맞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